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0:42 '김건희 7시간' 공개 "잘하면 1억 줄 수도"

'김건희 7시간' 공개 "잘하면 1억 줄 수도"

송고시간2022-01-17 08:16

댓글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씨가 "미투가 터지는 것은 다 돈을 안 챙겨주니까 터지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가 공개한 김씨와 한 유튜브 매체 기자의 '7시간 통화' 녹취에 따르면 김씨는 "보수는 챙겨주기 때문에 미투가 별로 안 터진다"며 이같이 언급했습니다.


김씨는 기자에게 캠프 일자리를 제안하며 "남편이 대통령이 되면 가장 득을 볼 것", "잘하면 1억원도 줄 수 있다"고 했습니다.


또 "박근혜 전 대통령을 탄핵시킨 건 보수", "조국 전 장관의 적은 민주당", "홍준표 의원을 까는 게 더 슈퍼챗이 많이 나올 것"이라는 정치적 견해를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김건희_통화 #김건희 #윤석열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