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32 북, 설 앞두고 발사체 발사…새해에만 여섯번째

북, 설 앞두고 발사체 발사…새해에만 여섯번째

송고시간2022-01-27 09:25

댓글


[앵커]

북한이 오늘 오전 동해상으로 발사체를 발사했습니다.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지난 25일에 이어 이틀 만이고, 새해 들어서는 여섯 번째입니다.

국방부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내용 들어보겠습니다. 장윤희 기자.

[기자]


네, 북한이 오늘 오전 동해상으로 미상의 발사체를 발사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습니다.

합참은 오전 8시5분 이같은 북한의 발사 사실을 공지했습니다.

통상적으로 군 당국은 탄도미사일이 탐지된 경우 이를 신속하게 언론에 알리고 있어, 이번에도 탄도미사일 가능성에 무게가 실립니다.

탄도미사일은 유엔 안보리 결의 사항에 위반됩니다.

현재 합참은 발사체의 특징과 제원 등을 분석하고 있습니다.

군은 추가 발사에 대비해 관련 동향을 추적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북한의 오늘 발사는 지난 25일 내륙에서 순항미사일 추정 발사체 2발을 발사한 지 이틀만입니다.

당시 합참은 순항미사일은 탄도미사일이 아니란 이유로 언론에 즉각 알리진 않았습니다.

가장 최근의 탄도미사일 발사는 지난 17일 평양 순안비행장 일대에서 동북쪽 해상으로 2발을 쏘아올린 것으로, 새해에만 탄도미사일 발사가 네 차례에 달합니다.

오늘 발사까지 합치면 북한은 새해 한달도 안되어 벌써 여섯 번째로 발사체를 발사했습니다.

자세한 소식 들어오는 대로 전해드리겠습니다.

지금까지 연합뉴스TV 장윤희입니다.

#북미사일 #미상발사체 #탄도미사일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