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51 [영상] 화기애애 50분, 尹당선인 "면목 없고 늘 죄송했다"에 박근혜는…

[영상] 화기애애 50분, 尹당선인 "면목 없고 늘 죄송했다"에 박근혜는…

송고시간2022-04-12 16:33

댓글

(서울=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12일 박근혜 전 대통령을 만났습니다. 1박 2일 일정의 대구·경북(TK) 방문 중 달성에 있는 사저로 박 전 대통령을 예방했는데요.

윤 당선인은 2016년 '최순실 특검' 수사팀장으로 국정농단 사건을 수사해 중형을 끌어냈던 만큼 이번 만남이 박 전 대통령과의 구원(舊怨)을 털어내는 계기가 될지 이목을 집중시켰습니다.

예방을 마치고 나오는 윤 당선인에게 기자들이 이 문제를 묻자 그는 "아무래도 지나간 과거가 있지 않나"면서 "인간적인 안타까움과 마음속으로 가진 미안함 이런 것을 말씀드렸다"고 밝혔습니다.

윤 당선인은 또 "대통령님 건강에 대해 이야기를 했다"며 "대통령님이 지금 살고 계시는 생활에 불편한 점이 없는지 이야기를 나눴다"고 설명했는데요.

배석했던 권영세 인수위 부위원장과 박 전 대통령 측 유영하 변호사에 따르면 이날 회동은 50분 정도,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이어졌습니다.

"정말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했다. 공개하기 적절치 않지만 (공개)했으면 좋겠을 정도로 그런 내용까지 굉장히 많았다"는 설명입니다.

두 사람의 브리핑을 종합하면 윤 당선인은 박 전 대통령에게 과거 악연과 관련해 "굉장히 죄송하다", "면목이 없다. 늘 죄송했다"고 말했습니다.

박 전 대통령은 특별한 언급 없이 담담히 들었다고 하는데요.

윤 당선인은 박 전 대통령에게 5월 10일 대통령 취임식 참석을 정중하게 요청했습니다.

박 전 대통령은 "가능하면 참석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고 합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이봉준·전석우>

<영상 : 연합뉴스TV>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