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04 북한, 신규발열자 30만 육박…누적 42명 사망

북한, 신규발열자 30만 육박…누적 42명 사망

송고시간2022-05-15 09:50

댓글


[앵커]


북한에서 코로나19의 전국적인 확산세가 빨라지는 가운데, 어제(14일) 신규 발열자가 30만 명에 육박했습니다.

사망자도 15명 새로 발생해, 누적 42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서혜림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북한 국가비상방역사령부는 그제 저녁부터 어제 오후 6시까지 전국적으로 29만6,180여명의 발열자가 새로 발생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또 사망자도 15명 더 늘어나, 누적 사망자는 42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런 현황은 조선중앙통신 보도를 통해 공개됐습니다.

통신은 지난 달 말부터 어제 오후 6시까지 북한 전역의 발열자는 82만620여명이며 이 가운데 49만6,030여명이 완쾌됐고, 32만4,550여명이 치료를 받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북한의 발표는 현재 북한내 코로나19 확산세가 매우 가파르다는 점을 보여줍니다.

앞서 북한은 지난 12일 1만8천여명의 발열 환자가 발생했고, 그제 17만4천400여명의 발열자가 신규로 발생했다고 보도한 바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북한 관영매체는 여전히 '확진자'가 아닌 '유열자' 즉 발열자라는 용어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는 자가검사 키트와 PCR 검사 물자가 없어 몇 명이나 확진됐는지 정확한 규모를 파악하지 못한 탓으로 보입니다.

중앙통신은 "사람들이 스텔스 오미크론변이 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인식과 이해가 부족하고 치료 방법을 잘 알지 못해 약물 사용 부주의로 인한 사망자가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또한 "전국의 모든 도, 시, 군들이 지난 5월 12일 오전부터 지역별로 완전히 봉쇄됐고, 엄격한 전 주민 집중 검진이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전국의 치료예방기관에서 의약품이 긴급 공수되고 있고, 올바른 치료방법과 위생 상식을 알리기 위한 선전을 펴고 있다고 통신은 보도했습니다.

연합뉴스TV 서혜림입니다.

#북한 #신규발열자 #코로나19 #조선중앙통신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