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16 [이시각헤드라인] 6월 24일 뉴스현장

[이시각헤드라인] 6월 24일 뉴스현장

송고시간2022-06-24 14:00

댓글


■ '월북 판단 번복' 해경 지휘부 일괄 사의

해경 간부 9명이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 수사에 "책임을 통감한다"며 일괄 사의를 표명했습니다. 해경은 재작년 사건 당시 해당 공무원이 월북한 걸로 보인다고 발표했으나 최근 번복해 논란을 빚었습니다.

■ 격리자 생활비, 이제 소득 하위 절반에만

보름째 확진자가 1만명을 밑도는 가운데 정부가 코로나19 격리자 생활지원비를 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 가구에만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병원 치료비도 개인이 일부 부담해야합니다.

■ 尹 "주 52시간 개편, 정부 공식입장 아냐"

윤석열 대통령이 주 52시간제 개편에 대해 아직 정부 공식 입장이 발표된 건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박순애 교육부 장관 후보자 등에 대한 임명 여부는 나토 정상회의 순방 후 판단하겠다고 말했습니다.

■ WHO, 원숭이두창 긴급회의…'비상사태' 검토

세계보건기구 WHO가 원숭이두창을 '국제적 공중보건 비상사태'로 선포할지 여부를 논의 중입니다. 현재까지 50여개국에서 3천여명이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 장마전선 남하…제주 폭우·내륙 무더위

오전까지 수도권에 150mm가 넘는 호우가 집중돼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지금은 장마전선이 남하하면서 제주도와 남해안에 비를 뿌리고 있고, 비구름이 빠져나간 내륙에는 다시 무더위가 찾아왔습니다.

#해경 #격리자_생활비 #주52시간제 #원숭이두창 #장마전선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