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12 [영상] 총에서 총알 나오듯…누리호 조선대팀 큐브위성 첫 사출 성공

[영상] 총에서 총알 나오듯…누리호 조선대팀 큐브위성 첫 사출 성공

송고시간2022-06-30 16:40

댓글

(서울=연합뉴스)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에 실려 궤도에 올라간 성능검증위성으로부터 조선대 학생팀이 만든 큐브위성(초소형 위성)이 성공적으로 사출(분리)됐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조선대팀 큐브위성이 29일 오후 4시 50분쯤 성공적으로 분리된 뒤 30일 오전 3시 48분쯤 지상국이 이 큐브위성의 일부 상태정보(비콘 신호)를 수신했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당초 목표했던 20회의 반복 수신 중 2회만 지상국이 신호를 받았습니다.

과기정통부는 위성의 자세가 현재 빠르게 회전(텀블링)하고 있어, 상태정보가 여러 차례 송신됐으나 수신 횟수는 적은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조선대 큐브위성의 주된 임무는 최근 폭발 위험성이 제기되고 있는 백두산 천지의 수온 변화를 모니터링하는 것입니다.

누리호에는 조선대, 한국과학기술원(KAIST), 서울대, 연세대 등 4개 대학 학생팀들이 각각 개발한 4기의 큐브위성이 탑재됐습니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해외 발사체를 이용한 과거 4차례의 큐브위성 발사에서도 양방향 교신에까지 성공한 사례는 없어 쉽지만은 않은 도전"이라고 전했습니다.

다음 사출 예정 날짜는 KAIST가 7월 1일, 서울대 3일, 연세대 5일입니다.

<제작 : 진혜숙·정다운>

<영상 : 연합뉴스TV·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