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10:40 [영상] 콩쿠르 곡 다시 한번…눈 앞에 펼쳐진 임윤찬의 현란한 연주

[영상] 콩쿠르 곡 다시 한번…눈 앞에 펼쳐진 임윤찬의 현란한 연주

송고시간2022-06-30 17:36

댓글

(서울=연합뉴스) 피아니스트 임윤찬(18·한국예술종합학교)은 미국 반클라이번 콩쿠르 우승으로 국제무대에서 이름을 알린 후 국내 팬들에게 첫 곡으로 무슨 곡을 들려줬을까요.

제정 러시아 작곡가인 알렉산드르 스크랴빈(1872∼1915)의 곡을 골랐습니다.

미국에서 귀국한 임윤찬은 30일 모교인 한예종에서 기자간담회를 했는데요.

간담회 시작에 앞서 스크랴빈의 전주곡 Op.37의 1번, 그리고 스크랴빈의 피아노 소나타 2번의 1악장을 시범 연주했습니다.

스크랴빈은 임윤찬이 가장 좋아하는 작곡가 중 한 명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특히 스크랴빈 소나타 2번 1악장은 임윤찬이 이번 16회 반 클라이번 콩쿠르의 2차 라운드에서 연주했던 곡이기도 합니다.

함께 들어보시죠.

<제작 : 김해연·이혜란>

<촬영 : 이태주>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