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24 국정과제 된 공공기관 지방 이전…너도나도 물밑 작업

국정과제 된 공공기관 지방 이전…너도나도 물밑 작업

송고시간2022-08-06 13:09

댓글

[앵커]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수도권에 위치한 공공기관을 지방으로 이전하는 정책이 시행되고 있죠.

하지만 정책이 시행된 지 20년에 가까운 세월이 흐르면서 그 의미도 조금씩 퇴색돼 왔는데요.

윤석열 정부가 공공기관 지방 이전을 국정과제로 정하면서 다시 한번 전국 지방자치단체가 공공기관 유치를 위해 발 벗고 나서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호진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달 26일, 국무회의를 통해 윤석열 정부 6대 국정 목표와 120대 국정과제가 발표됐습니다.

이 가운데 하나로 선정된 공공기관 지방 이전.

전국 지방자치단체들도 공공기관 이전과 유치를 위해 덩달아 바빠졌습니다.

대표적으로 대통령 공약으로도 내세웠던, 대전 방위사업청 이전, 부산 산업은행 이전 등은 비교적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대전시는 방사청 조기 이전을 위한 국방혁신도시 대전 범시민 추진위원회를 출범시키고, 방사청 이전을 위한 준비작업을 시작했습니다.

대전시는 현재 정부과천청사에 위치한 방위사업청의 조속 이전을 위해 올해 안에 기본설계비 반영과 TF팀 구성을 마친다는 계획입니다.

대전시는 예산 규모가 16조7000억원에 달하는 방사청이 이전하면 방산혁신클러스터 조성에도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장우 / 대전시장> "대전이 국내 방산기업의 24% 달하는 230여 개의 기업이 있습니다. 방사청이 대전으로 이전함으로써 대전이 방산도시로서의 비약적인 성장이 가능하리라 보고 있습니다."


부산도 산업은행 이전을 추진하며 오는 2028년에는 산업은행 본사가 입주를 완료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이에 반해 다른 지역에서는 구체적인 로드맵조차 확보하지 못한 경우도 있습니다.


광주시는 인공지능 분야 공공기관 유치를 추진하고 있고, 전남도는 농협과 수협중앙회 등 유치에 물밑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김종기 / 전라남도 기획조정실 정책기획관> "지역에 발전이 되는, 기존에 내려온 기관들과 시너지 효과가 날 수 있는 그런 기관들을 유치하려고 그렇게 계획은 하고 있습니다."

다시 시작된 공공기관 지방 이전 붐.

국가균형발전이라는 말에 걸맞는 정책이 되길 지역민들은 기대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이호진입니다. (jinlee@yna.co.kr)

#국가균형발전 #공공기관이전 #지방시대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