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47 [날씨] 주말 폭염 속 내륙 소나기…내일 '입추' 더위 계속

[날씨] 주말 폭염 속 내륙 소나기…내일 '입추' 더위 계속

송고시간2022-08-06 15:54

댓글


[앵커]

주말인 오늘도 전국에서 폭염이 이어지는 가운데 내륙 곳곳에서는 요란한 소나기가 지나겠습니다.

절기상 '입추'인 내일도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겠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구본아 캐스터.

[캐스터]

오늘도 무더위 계속되고 있습니다.

오늘은 더위보다도 소나기가 문제인데요.

제가 나와 있는 이곳 홍제천에도 약 10분 전만 해도 갑작스러운 소나기가 한차례 지나갔습니다.

외출하실 때는 작은 우산 하나 정도는 꼭 챙겨주시는 게 좋겠습니다.

그리고 소나기와 함께 전국적으로 무더위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폭염특보 발효 중이고요.

현재 서울의 기온은 30도, 높은 습도 때문에 체감온도는 32.7도까지 올라 있습니다.

강릉은 36.1도, 광주는 33.4도, 대전은 34.2도, 대구는 35.2도 나타내고 있습니다.

대기 불안정으로 오늘 저녁까지는 전국 곳곳에 소나기 쏟아질 수 있겠는데요.

짧은 시간 국지적으로 강하게 내리겠고요.

양도 5에서, 많게는 60mm까지 오겠습니다.

안전사고에 유의하셔야겠습니다.

휴일인 내일은 가을에 들어서는 절기 '입추'입니다.

하지만 무더위는 여전하겠고요.

곳곳에 요란한 소나기도 지나겠습니다.

그리고 다음 주는 중부지방 중심으로 비구름이 자주 영향을 줄 텐데요.

월요일도 수도권과 강원, 충청북부에 비 예보가 들어있고요.

비와 함께 폭염 수준의 심한 더위는 한풀 꺾일 전망입니다.

홍제천 폭포마당에서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무더위 #소나기 #체감온도 #낮기온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