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38 [영상] 물놀이하다 먼바다 떠내려간 10대…알고보니 일반 튜브 아니었다

[영상] 물놀이하다 먼바다 떠내려간 10대…알고보니 일반 튜브 아니었다

송고시간2022-08-14 15:36

댓글

(서울=연합뉴스) 홍학 모양의 튜브를 타고 물놀이를 하던 중학생이 바다로 떠밀려가 표류하다가 구조됐습니다.

13일 인천 영종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54분쯤 인천시 중구 영종도 을왕리해수욕장 인근 해상에서 튜브를 탄 10대 중학생 A군이 표류하던 것을 한 시민이 발견해 119에 신고했습니다.

119구조대는 제트스키와 구조 보트를 급파해 신고 접수 10여 분 만에 해수욕장에서 1㎞가량 떨어진 해상에서 A군을 무사히 구조했습니다.

A군은 썰물 때 홍학 모양의 튜브를 타고 물놀이를 하다가 조류와 바람에 먼 해상까지 떠밀려 간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소방 관계자는 "해당 튜브는 보트 형태로 가운데 구멍이 뚫린 일반적인 튜브보다 바람의 영향을 많이 받는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제작 : 진혜숙·정다운>

<영상 : 연합뉴스TV·인천 영종소방서 제공>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