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09 [영상] 총무원장 선거 의혹 제기에…스님들, 조계종 노조원 폭행

[영상] 총무원장 선거 의혹 제기에…스님들, 조계종 노조원 폭행

송고시간2022-08-14 18:14

댓글

(서울=연합뉴스)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 관련 의혹을 제기하며 1인 시위에 나선 조계종 노조원이 스님들로부터 집단 폭행을 당했습니다.

폭행 피해자는 이 과정에서 인분으로 추정되는 오물을 뒤집어쓰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조계종 노조에 따르면 14일 오전 서울 강남구 봉은사 일주문(정문) 인근에서 자승 전 조계종 총무원장 측의 총무원장 선거 개입 중단 등을 촉구하며 1인 시위에 나섰던 조계종 노조 소속 박모씨가 스님 2명으로부터 폭행당했습니다.

1인 시위를 위해 준비해온 피켓을 봉은사 쪽 스님과 불자들로부터 빼앗기자 이에 항의하는 과정에서 폭행 피해를 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박씨는 현재 서울 금천구 한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으며. 폭행으로 인해 허리와 무릎 통증을 호소하고, 입술 부위를 크게 다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폭행 가해자로 지목된 스님 1명을 현행범으로 체포했다가 풀어줬습니다.

강남경찰서 관계자는 "체포했던 스님이 쌍방 폭행을 주장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추후 박씨와 스님을 순차적으로 불러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제작 : 진혜숙·정다운>

<영상 : 조계종 노조 제공>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