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3:06 [영상] 지속되는 중국군 '실전훈련'…대만해협 중간선도 넘었다

[영상] 지속되는 중국군 '실전훈련'…대만해협 중간선도 넘었다

송고시간2022-08-16 11:22

댓글

(서울=연합뉴스) 중국군이 미국 상·하원 의원단의 대만 방문에 대응해 15일 군용기와 군함을 대거 동원해 '실전 훈련'을 실시했습니다.

인민해방군 동부전구 스이 대변인은 이날 위챗(중국 내 메신저) 공식 계정을 통해 "15일 동부전구는 대만 섬 주변 해·공역에서 다양한 병종을 조직해 연합 전투 대비 순찰·실전 훈련을 했다"고 발표했는데요.

스이 대변인은 "이는 미국과 대만이 계속 정치적 술수를 부리며 대만해협의 평화와 안정을 파괴한 것을 겨냥한 엄정한 경고"라며 이번 훈련이 미국 의원단의 대만 방문에 대응해 실시했다는 점을 시사했습니다.

또 "동부전구 부대는 모든 필요한 조처를 해 국가의 주권, 대만해협과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결연히 수호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날 실전 훈련의 내용과 관련, 동부전구는 대만이 실효 지배하는 펑후(澎湖) 제도 상공을 비행하는 중국군 군용기의 영상을 공개했는데요.

펑후 제도는 대만에서 서쪽으로 약 50㎞ 떨어진 대만해협 내 섬들을 말합니다.

영상에는 군용기에 탑승한 중국군 파일럿의 시선으로 펑후 제도를 내려다보는 각도로 촬영한 것들도 포함됐습니다.

대만 국방부를 인용한 중앙통신사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현지시간)까지 중국 군용기 30대와 군함 5척이 대만 주변에 진입했으며, 이중 군용기 15대는 대만 해협 중간선을 넘었는데요.

전날 대만을 찾은 에드 마키(민주당) 상원 의원을 포함한 미국 여야 상·하원 의원 5명은 15일 차이잉원 대만 총통과 타이베이에서 만나 회담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이봉준·한성은>

<영상 : 로이터>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