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0:32 딸 무속인 시키란 말에 격분…무속인 누나 살해

딸 무속인 시키란 말에 격분…무속인 누나 살해

송고시간2022-09-23 21:11

댓글


자신의 딸에게 무속인이 되라고 말했다며 친누나를 때려 숨지게 한 60대 남성이 현행범으로 체포됐습니다.


서울 강동경찰서는 오늘(23일) 친누나인 60대 여성을 살해한 용의자 이 모씨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씨는 오늘 오전 10시쯤 둔기 등으로 자신의 누나를 수 차례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습니다.


이 씨는 무속인인 친누나가 자신의 딸에게도 무속인을 하라고 말해 화가 나 범행을 벌였다고 경찰 조사에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무속인 #친누나 #살해 #현행범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