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01 [영상] 주차장 돼버린 핀란드 국경…러시아서 오는 차량 행렬 500m

[영상] 주차장 돼버린 핀란드 국경…러시아서 오는 차량 행렬 500m

송고시간2022-09-26 16:02

댓글

(서울=연합뉴스) 예비군 동원령이 내려진 이후 러시아에서 핀란드 국경으로 향하는 사람들이 계속 늘어나 25일(현지시간) 국경 검문소 앞 차량 행렬이 500m에 달했습니다.

dpa는 러시아에서 핀란드 국경으로 오는 차량이 계속 늘고 있다고 전했는데요.

핀란드 국경수비대 관계자는 트위터에 "일요일 오전 8시 현재 발리마 검문소에 러시아 쪽으로 차량 줄이 500m 늘어섰다"고 말했습니다.

핀란드 남부 발리마 검문소는 러시아와 육로로 연결돼 있는데, 러시아 제2 도시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약 3시간 거리입니다.

이 관계자는 24일에 국경을 넘어 핀란드로 입국한 러시아인은 8천572명으로 한 주 전보다 3천여 명이 늘었다고 말했는데요.

그는 "다른 솅겐 조약 가입국에서 발급한 비자를 갖고 핀란드를 경유해 가려는 경우가 많았다"며 "문서 위조나 숲 지역을 통과한 불법 입국은 많지 않은 상황"이라고 말했습니다.

솅겐 조약은 유럽 내 자유로운 통행을 보장하는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왕지웅·양지호>

<영상 : 연합뉴스TV·로이터·우크라이나 내무부 장관 보좌관 트위터·@JayinKyiv 트위터·RFE/RL's Georgian Service>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