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35 [영상] 우크라군, '스텔스 기능' 러 첨단전차 T-90M 포획

[영상] 우크라군, '스텔스 기능' 러 첨단전차 T-90M 포획

송고시간2022-09-27 17:17

댓글

(서울=연합뉴스) 우크라이나군이 이달 초 대반격으로 하르키우주 영토 상당 부분을 수복하는 과정에서 러시아군 최신 전차 T-90M을 포획하는 전과를 올렸다고 영국 주간 '이코노미스트'가 26일 보도했습니다.

러시아군의 최신 탱크를 손에 넣음에 따라 서방은 그동안 베일에 가려졌던 러시아 첨단 무기 정보를 습득할 수 있게 됐다는 평가가 나옵니다.

T-90M은 1990년대 초 러시아군에 도입된 T-90 전차의 개량형으로, 불과 2년 전에 실전 배치된 최신 모델입니다.

러시아군이 수백 대를 보유한 T-90과 T-90M은 러시아와 우크라이나가 여전히 운용 중인 옛 소련제 전차들보다 성능이 월등히 뛰어납니다.

우크라이나를 비롯한 서방은 포획된 최신 전차를 분해하고 분석함으로써 러시아의 첨단 군사기술에 관한 정보를 얻을 수 있게 됐습니다. 또 이를 통해 T-90M를 더 효율적으로 공략할 수 있는 기술 개발이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프로리브-3'(도약-3)로도 불리는 T-90M은 러시아군이 현재 운용 중인 전차 가운데 단연 최상급입니다.

우크라이나 전쟁 초기엔 투입되지 않았던 이 전차는 겨우 몇 개월 전에야 전장에 등장했습니다.

일부에서는 전쟁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와의 대결로 비화했을 때 투입하기 위해 러시아군이 비축해뒀다는 추정도 나옵니다.

T-90M은 여러 겹의 방어 시스템을 갖췄습니다.

가장 바깥쪽엔 열이나 전파를 흡수하는 스텔스 기능 자재로 된 '나키트카'(망토)로 불리는 스텔스 장갑이 장착됐습니다.

이 시스템은 러시아군 차량을 추적하는 나토의 공중 레이더로부터 전차를 숨겨줍니다. 또 목표물 포착을 위해 열화상에 의존하는 유도 대전차미사일을 방해하는 기능도 합니다.

T-90M은 적의 대전차 미사일과 로켓을 무력화시키는 '아프가닛 능동방어시스템'(Afghanit active protection system)도 있습니다.

T-90M 전차를 파괴하려면 대전차 미사일의 폭발을 방해하는 폭발반응장갑(explosive reactive armour)도 뚫어야 합니다.

<제작 : 공병설·안창주>

<영상 : 로이터·Gd-ots 유튜브·러시아 국방부 유튜브>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