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31 [영상] 현대차, 포니 디자이너와 손잡고 48년 만에 '쿠페 콘셉트' 복원

[영상] 현대차, 포니 디자이너와 손잡고 48년 만에 '쿠페 콘셉트' 복원

송고시간2022-11-24 16:40

댓글

(서울=연합뉴스) 국내 최초 고유 자동차 모델인 '포니'가 쿠페 콘셉트로 48년 만에 부활합니다.

현대차는 포니를 디자인했던 이탈리아 디자이너 조르제토 주지아로와 손잡고 1974년 이탈리아 토리노 모터쇼에서 공개된 포니 쿠페 콘셉트를 원형 그대로 복원한다고 24일 밝혔는데요.

이러한 계획은 이날 현대차그룹 인재개발원 마북캠퍼스에서 열린 디자인 토크 행사에서 처음 발표됐습니다.

이날 행사에는 주지아로 디자이너를 비롯해 현대차그룹 최고창조책임자(CCO) 루크 동커볼케 부사장, 현대디자인센터장 이상엽 부사장이 참여했는데요.

주지아로는 이탈리아 디자인 회사 GFG 스타일의 설립자 겸 대표로, 포니를 시작으로 포니 엑셀, 프레스토, 스텔라, 쏘나타 1·2세대 등 현대차 초기 모델들을 디자인했습니다.

20세기 최고의 자동차 디자이너로 불리는 그는 2002년 자동차 명예의 전당에 오르기도 했는데요.

현대차는 GFG 스타일과 함께 복원할 포니 쿠페 콘셉트를 내년 봄 공개할 계획입니다.

포니 쿠페 콘셉트는 쐐기 모양 노즈와 원형 헤드램프, 종이접기를 연상케 하는 기하학적 선이 특징인데요.

주지아로는 영화 '백 투 더 퓨처'에 등장하는 '드로리안 DMC 12'를 디자인할 당시 포니 쿠페를 참고했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포니 쿠페 콘셉트는 양산에 이르지 못하고 유실됐지만, 현재까지 현대차 디자인에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이봉준·김현주>

<영상 : 현대자동차그룹 유튜브·@PUBG_FR 트위터·Rotten Tomatoes Classic Trailers 유튜브>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