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3:32 [영상] 혼신의 힘 쏟았지만…태극전사들 브라질전 소감

[영상] 혼신의 힘 쏟았지만…태극전사들 브라질전 소감

송고시간2022-12-06 13:58

댓글

(서울=연합뉴스) 한국 축구 국가대표 주장 손흥민(30·토트넘)이 브라질과 16강전 완패에 "죄송스럽다"고 고개를 숙였습니다.

한국은 6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16강전 브라질과 경기에서 1-4로 졌는데요.

전반에만 4골을 내주며 끌려간 한국은 후반 31분 백승호의 만회 골로 간격을 좁혔으나 세계 랭킹 1위 브라질과 실력 차를 이겨내지 못했습니다.

손흥민은 경기 후 방송 인터뷰에서 "팬 여러분께서 응원해주셨는데 죄송스럽다"며 "저희도 최선을 다했지만, 너무 어려운 경기를 한 것 같다"고 말했는데요.

그는 "그래도 선수들 모두 여기까지 오는데 자랑스럽게 싸워줬고, 헌신하고, 노력한 것에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김민재는 경기를 마친 뒤 "개인 능력 차이가 솔직히 많이 났다"며 "상대가 세계 1위에 너무 잘하는 팀이어서 패배를 인정해야 하고, 실력이 모자라서 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브라질을 상대로 4골을 내준 것에 대해선 "솔직히 너무 공격적인 팀이라 어려웠다"며 "개인 능력이 뛰어난 잘하는 선수들이 한 팀에 모여 있으니 정말 한숨만 나왔다"고 털어놨는데요.

두 번째 골을 넣은 네이마르에 대해서도 "솔직히 100%를 한 것 같지도 않은데 잘한다는 말밖에 할 말이 없다"고 혀를 내둘렀습니다.

태극전사들의 주요 발언을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왕지웅·이금주>

<영상: 로이터·연합뉴스TV·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트위터·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유튜브·FIFA 월드컵 공식 트위터·FIFA 월드컵 공식 유튜브·@ssoap_d 트위터·@__19920708 트위터·@jipjungonspurs 트위터·@kannginlee 트위터·울버햄프턴 공식 트위터>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