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24 [영상] "1%의 가능성, 정말 크다고 느꼈습니다"…고마워요, 캡틴

[영상] "1%의 가능성, 정말 크다고 느꼈습니다"…고마워요, 캡틴

송고시간2022-12-10 12:49

댓글

(서울=연합뉴스) 한국 축구 대표팀의 '캡틴' 손흥민(30·토트넘)이 2022 카타르 월드컵을 마치며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습니다.

손흥민은 9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월드컵을 치른 자신과 동료 등의 사진과 함께 "많은 응원, 성원, 관심에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자 글을 쓴다"며 긴 글을 올렸는데요,

"4년이란 시간 동안 많은 것을 노력하고, 꿈을 향해 앞만 보고 달렸다"는 손흥민은 "매번 좋은 순간만 있지는 않았지만, 아쉬운 순간들이 저희를 더 강하게 해 지금의 국가 대표팀을 만들었다고 생각한다. 그 순간마다 뒤에서 한결같은 여러분의 응원으로 이겨낼 수 있었다"고 감사를 표했습니다.

소속팀 경기 중 안와골절상을 당해 수술을 받고도 약 3주 만에 그라운드에 복귀한 손흥민.

보호대를 쓰고 월드컵 조별리그 3경기와 16강전까지 4경기 모두 풀타임으로 소화했을 뿐 아니라, 포르투갈과의 3차전에서는 역전 결승 골을 도우며 기적을 만들었죠.

그런 그가 이번 월드컵을 마무리하며 적은 소회를 영상으로 정리했습니다.

<제작 : 김수진·정다운>

<영상 : 연합뉴스TV·손흥민 인스타그램·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유튜브>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