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21 나경원, 오늘 '당권 도전' 여부 발표…김기현·안철수 신경전

나경원, 오늘 '당권 도전' 여부 발표…김기현·안철수 신경전

송고시간2023-01-25 07:14

댓글


[앵커]


국민의힘 당권주자로 거론되는 나경원 전 의원이 오늘(25일) 오전 전당대회 출마 여부에 관한 입장을 발표합니다.

나 전 의원의 거취가 이번 전대의 최대 변수가 된 가운데 최종적으로 어떤 입장을 밝힐지 주목되는데요.

다른 당권주자 간 신경전도 뜨거워지고 있습니다.

최지숙 기자입니다. ·

[기자]


거듭된 장고 끝에, 침묵을 깨고 당대표 출마 여부에 대한 입장 표명을 예고한 나경원 전 의원.

나 전 의원 측은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나 전 의원이 전당대회 관련 입장을 발표할 것이라고 공지했습니다.

'마지막까지 고민하겠다'는 나 전 의원의 입장에 따라 구체적인 출마 여부는 말을 아꼈는데, 발표문도 나 전 의원이 직접 준비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나경원 / 전 국민의힘 의원> "(결심이 선 것인지 궁금합니다) 결심은 섰고 내일(25일) 말씀드리겠습니다."

'윤석열 정부 성공과 사랑받는 국민의힘'을 강조했던 그간의 메시지와 더불어, 발표를 '당심'의 상징적 장소인 중앙당사에서 하는 점 등으로 미뤄, 출마를 시사한 것이라는 시각도 있습니다.

다만 친윤계의 협공 속에 최근 하락세를 보인 지지율은 막판 고심의 변수가 될 전망입니다.

출마를 확정한 주자들은 기자간담회나 북한이탈주민 간담회를 갖는 등 연휴 막바지까지 외연 확장에 총력을 기울였습니다.

당심 경쟁이 달아오르면서 김기현, 안철수 의원 간에는 날 선 신경전도 벌어졌습니다.

<김기현 / 국민의힘 의원> "대선 행보를 계속하는 사람이 당대표가 된다면 자신과 오랫동안 정치 행보를 해왔던 사람에 대한 빚이 있기 마련이고…당을 위해 충성한 사람들에 대한 배려가 부족할 가능성이…"

<안철수 / 국민의힘 의원> "연포탕을 외치다가 다음 날 갑자기 진흙탕을 외치니까 좀 당혹스럽습니다. 상황이나 전략에 따라 자꾸 얘기가 왔다 갔다 바뀌는 것은 바람직한 자세는 아니라고 봅니다."

윤상현 의원도 가세해 김 의원의 '여성 민방위 훈련' 공약을 놓고, 사실상 젠더 갈라치기가 아닌지 꼬집었습니다.


이런 가운데 당 선관위는 이번 주 회의에서 다음 달 실시될 예비 경선 방침을 정리하고 규모를 확정할 전망입니다.

연합뉴스TV 최지숙입니다. (js173@yna.co.kr)

#국민의힘 #나경원 #전당대회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