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25 [날씨] 전국 매서운 추위…밤사이 중부 대설

[날씨] 전국 매서운 추위…밤사이 중부 대설

송고시간2023-01-25 16:39

댓글


칼바람이 살을 도려내는 듯이 매섭습니다.

오늘 아침 이번 한파의 절정을 보이면서 올겨울 들어 가장 추웠는데요.

오늘 최저 기온 서울은 영하 17.3도, 대관령은 영하 25.2도까지 곤두박질쳤고요.

찬바람 때문에 체감 추위는 훨씬 더 심했습니다.

지금은 하늘빛이 대체로 맑은데요.

밤부터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흐려지겠고, 또 눈이 내리겠습니다.

오늘 늦은 밤에 서해안을 시작으로 내일 새벽이면 수도권과 강원도, 충남까지 눈구름대가 확대되겠고요.

차츰 그 밖의 남부지방에도 눈이 오겠습니다.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양이 제법 많겠습니다.

서해안과 제주 산지에 많게는 10cm 이상, 서울을 포함한 그 밖의 지역에도 최대 7cm의 적설이 예상됩니다.

수도권과 서해안으로는 대설특보가 발효될 가능성이 높은데요.

강추위 속에 눈이 얼어붙을 수 있어서 조심하셔야겠습니다.

동쪽 지역은 대기가 매우 건조합니다.

오늘까지 바람도 강하게 불어서 화재 위험이 높으니까요.

작은 불씨도 세심하게 관리해주시기 바랍니다.

내일 눈이 내리면서 추위가 반짝 주춤하긴 하겠지만, 주말까지 영하 10도 안팎의 한겨울 날씨가 이어질 전망입니다.

당분간 빙판 사고에 각별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한파특보 #빙판사고 #중부대설 #동쪽건조 #불씨관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