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52 경찰 '집단적 불법행위' 엄단…"현장검거 원칙"

경찰 '집단적 불법행위' 엄단…"현장검거 원칙"

송고시간2023-01-25 18:50

댓글


[앵커]

경찰이 집단적 불법행위에 대한 강경 대응 방침을 다시 한번 확인했습니다.

전국장애인철폐연대의 지하철 승차 시위나 건설 현장에 만연한 각종 불법행위 등이 주된 대상이 될 것이란 관측입니다.

홍정원 기자입니다.

[기자]

설 연휴가 끝나자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의 지하철 시위도 재개됐습니다.

서울 지하철 4호선 한성대입구역에서 시작된 시위로 약 2분간 열차가 지연됐지만 큰 충돌은 없었습니다.

하지만 갈등의 뇌관은 그대로입니다.

전장연 측은 장애인 권리 예산 증액을 요구하는 선전전을 계속할 방침인데다, 시위에 따른 지하철 운행 지연의 책임을 놓고 서울교통공사 측과 법적 다툼까지 진행 중입니다.

오세훈 서울시장과의 면담 역시 참석자 범위 등을 놓고 견해차를 좁히지 못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향후 시위 과정에서 불법행위 발생 시 용인하지 않고 원칙 대응할 계획입니다.

특히 경찰관에 대한 폭행 등에 대해서는 현장 검거하고, 주동자에 대해서는 반드시 사법조치 하겠다는 방침입니다.

윤희근 경찰청장은 "물리적 폭력은 묵과할 수 없다"며 "엄정 대응 방침에 더해 상황에 맞는 강력한 조치도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건설 현장 불법행위를 비롯해 노조 등과 연계된 불법 집단 행위에 대해서도 강경하게 대응한다는 기조입니다.

<윤희근 / 경찰청장(작년 12월)> "앞으로 우리 경찰은 모든 역량을 총동원해 건설 현장에서 불법행위가 완전히 사라질 때까지 강력한 단속과 수사를 이어나가겠습니다."

경찰은 국토교통부와 함께 올 상반기까지 6개월간 집단적 위력을 앞세운 금품 갈취와 폭력, 채용 강요 행위 등 건설 현장 불법행위에 대해 특별단속을 진행할 계획입니다.

연합뉴스TV 홍정원입니다. (zizou@yna.co.kr)

#전장연 #건설노조 #윤희근 #경찰 #불법행위 #특별단속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