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0:47 이번엔 돈 걸린 윷놀이 의혹…해인사 "찬조 수준"

이번엔 돈 걸린 윷놀이 의혹…해인사 "찬조 수준"

송고시간2023-01-25 20:16

댓글


주지 스님 추문 의혹 논란에 휩싸인 경남 합천 해인사에서 설 연휴 기간 현금이 오간 윷놀이가 진행됐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해인사 정상화를 위한 비상대책위원회는 보도자료를 내고 지난 21일 사찰에서 스님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돈이 오고 간 윷놀이 게임이 진행됐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윷판을 주도한 모 스님을 절에서 내쫓고, 윷판을 허락한 책임자들에 대해 즉시 조사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이에 대해 해인사 관계자는 "매년 음력 그믐이면 해오던 윷놀이로, 금액은 찬조 수준"이라며 "최근 주지 스님 추문으로 조심하고 있는 가운데 노름은 있을 수 없다"고 해명했습니다.

고휘훈 기자 (take5@yna.co.kr)

#해인사_추문 #윷놀이 #찬조 #설_연휴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