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12 檢 출석 앞둔 이재명, 민생행보 강화…강경파 초선 오찬으로 내부 결속

檢 출석 앞둔 이재명, 민생행보 강화…강경파 초선 오찬으로 내부 결속

송고시간2023-01-25 20:55

댓글

[앵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오는 28일 검찰에 홀로 출석하겠다는 의사를 재확인했습니다.

그러면서 30조 원 규모의 취약계층을 위한 추경 편성 제안을 다시 꺼내 들었는데요.

이에 국민의힘은 '사법리스크 덮기용'이라며 공세를 이어갔습니다.

보도에 장보경 기자입니다.

[기자]


이재명 대표는 최고위원회의에서 '위례, 대장동 의혹' 관련한 검찰 소환에 의원들 동행 없이 홀로 출석하겠다는 의지를 재차 나타냈습니다.

'야당 탄압'이라는 프레임을 극대화하면서 당당하게 수사에 응하는 모습을 보여주겠다는 의도로 보입니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을지키는민생실천위원회' 상생 꽃 달기 행사에 참석해 노동시장 내 차별과 격차 문제를 지적하는 등 민생 살피기에 주력하는 행보를 보였습니다.

연휴가 끝나자마자 이 대표는 난방비 문제를 고리로 자신이 제안했던 '30조 원 추경안'을 다시금 꺼내 들었습니다.

당 내부적으론 강경파 초선 의원 모임인 '처럼회'와는 오찬을 함께 하며 검찰 출석 전 결속을 다지는 행보를 이어갔습니다.


<이재명 / 더불어민주당 대표> "(안에서 검찰 소환 조사 이야기도 하셨나요?) … (변호인은 딱 한 분만 가실까요?) 자 고생하셨습니다."

참석자들은 강한 민주당을 요구하는 설 민심 목소리를 전하며 이 대표를 지원했습니다.

이 대표는 당장 이틀간 전북 정읍, 익산, 군산 등을 찾는 '경청 투어' 행보를 소화할 예정으로, 검찰 소환에 맞대응하는 여론전에도 속도를 붙일 것이란 전망이 나옵니다.

이에 여당은 이 대표가 제시한 '30조 원 규모의 취약계층을 위한 추경 편성 제안'에 대해 "사법리스크 덮기용"이라고 맹공을 퍼부었습니다.

<김석기 / 국민의힘 사무총장> "새해 벽두부터 30조 원의 국민 혈세를 투입하는 그것도 추경까지 해야 하는 '돈 살포 프로젝트'를 들고나왔습니다."

국민의힘은 또 "민주당이 온갖 거친 정치적 수사로 검찰을 비난하고 정부를 공격한다"면서 이제는 진실을 밝혀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이 대표의 검찰 소환 조사일을 앞두고 여야의 신경전이 한층 고조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장보경입니다. (jangbo@yna.co.kr)

#이재명 #민생행보 #처럼회오찬 #내부결속 #여야_신경전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