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26 [날씨] 퇴근길 곳곳 눈…강추위 속 빙판 조심

[날씨] 퇴근길 곳곳 눈…강추위 속 빙판 조심

송고시간2023-01-26 16:42

댓글


경북 일부 지역에 여전히 대설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시간당 1~2cm의 굵은 눈발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수도권에도 많게는 5cm가 넘는 눈이 내려 쌓였고요.

대체로 오늘 밤까지 이어지다 그치겠습니다.

앞으로 충남 서해안과 호남, 제주도 곳곳으로는 최대 7cm의 많은 눈이 더 내리겠습니다.

경기 남부와 영서, 충북과 경북지역에는 1~5cm의 눈이 예상되는데요.

서울도 양은 많지 않겠지만 퇴근길 눈이 날리겠습니다.

눈에 추위까지 더해지니 발걸음 옮기기가 더 쉽지 않은 상황입니다.

내일도 서울 기준 최저기온 영하 9도가 예상되고요.

한낮에도 영하 5도까지 오르는데 그쳐서 춥겠습니다.

눈구름 뒤로 강한 한기가 밀려들면서 주 내내 이맘때 겨울 날씨보다 훨씬 추운 날씨가 이어질 텐데요.

쌓인 눈은 그대로 얼어붙고, 눈에 잘 띄지 않는 살얼음이 낄 가능성도 높습니다.

미끄럼 사고가 우려되니까요.

차량 운전 시 평소보다 서행 운전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오늘은 동해 먼바다를 중심으로 물결이 높았는데요.

내일은 전 해상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고 파도가 거칠게 일면서 풍랑특보가 내려질 가능성이 높습니다.

주말에 서해안과 호남, 제주 곳곳에 비나 눈이 오겠고요.

일요일에는 강원 영서 지역에 눈 소식 들어 있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퇴근길날씨 #눈 #빙판 #강추위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