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재생시간 01:01 [영상] 두살 막내는 살렸지만…안산 화재로 나이지리아 남매 4명 사망

[영상] 두살 막내는 살렸지만…안산 화재로 나이지리아 남매 4명 사망

송고시간2023-03-27 11:36

(서울=연합뉴스) 27일 새벽 경기도 안산시 빌라에서 불이 나 나이지리아 국적 어린 남매 4명이 숨졌습니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 등에 따르면 불은 이날 오전 3시 28분 안산시 단원구 선부동의 한 3층짜리 빌라 2층에서 났습니다.

불은 40여분 만에 진화됐지만 집안에서 4살과 11살 여아, 6살과 7살 남아 등 남매 4명이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화재 당시 집안에는 부모 등 모두 7명이 있었는데 거실에서 치솟는 불길을 발견한 부모가 2살 막내를 대피시킨 후 다른 자녀들은 미처 구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화재가 난 빌라는 주로 외국인 등 40여 명이 거주하는 곳으로, 이날 화재로 나이지리아인 3명과 우즈베키스탄인 2명 등이 경상을 입고, 37명이 대피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제작 : 진혜숙·안창주>

<영상 : 연합뉴스TV·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