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징 AP=연합뉴스) 중국을 방문 중인 리용호 북한 외무상(왼쪽)이 7일(현지시간)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악수하고 있다. 시 주석은 이날 리 외무상을 만나 "중국은 지난날과 다름없이 남북의 관계개선과 화해협력 추진을 지지한다"고 말했다.

leekm@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