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검진을 위해 입원중인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 16일 오후 서울 시내 한 병원에서 연합뉴스와 인터뷰를 하며 선거제도 개혁 방안, 건강상태 등에 대해 말하고 있다. 손 대표는 연동형 비례대표제(정당득표율에 정비례하는 의석배분 선거제도) 도입 등 선거제도 개혁을 촉구하며 정의당 이정미 대표와 국회 본청 로텐더홀에서 열흘째 단식 농성을 이어가던 중 15일 여야 5당이 선거제도 개혁 방안을 합의함에 따라 단식을 끝냈다. 2018.12.16

jieunle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