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붕괴 위험이 발견된 서울 삼성동 대종빌딩이 19일 응급보강공사에 돌입한다. 사진은 16일 오후 대종빌딩 모습. 2018.12.16

mo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