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를린 EPA=연합뉴스)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아우크스부르크의 구자철(왼쪽)이 18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의 올림피아슈타디온에서 열린 헤르타 베를린과의 2018-2019 분데스리가 16라운드 경기에서 2-2를 만드는 동점 골을 터뜨린 후 기뻐하고 있다. 아우크스부르크는 이날 베를린과 2-2로 비겨 승점 1을 얻었다.

jele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