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11일 오전 광주 북구 우산동의 한 아파트 단지 입구에 소방 출동 시 신속한 위치 파악을 돕기 위한 표시선이 그려졌다. 광주 북부소방서는 소방서 자체 특수 시범사업으로 전국 최초로 아파트 단지 입구에 소방 출동로 표시선 그렸다. 2019.2.11

pch80@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