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국립중앙박물관, 손세기·손창근 컬렉션 28점 공개

국립중앙박물관, 손세기·손창근 컬렉션 28점 공개

송고시간2019-03-26 15:3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조선 후기를 대표하는 화가인 겸재(謙齋) 정선(1676∼1759)이 전혀 다른 화풍으로 그린 그림 두 점이 함께 전시된다.

국립중앙박물관이 지난해 유물 수백 점을 기증한 손세기·손창근 부자 컬렉션 중 '북원수회도'(北園壽會圖)와 '비로봉도'를 포함해 조선 명품 그림과 서예 작품 16건 28점을 26일부터 공개한다. 사진은 심사정 '선유도'. 2019.3.26 [국립중앙박물관 제공]

photo@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