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뇌물수수·성범죄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17일 의혹의 핵심인물인 건설업자 윤중천씨를 체포했다.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권고 관련 수사단은 이날 오전 윤 씨를 사기 등 혐의로 체포하고 서울동부지검 청사로 압송해 조사 중이다. 사진은 17일 윤 씨가 조사를 받고 있는 서울 송파구 동부지검. 2019.4.17

jjaeck9@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