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SK E&S가 17일 공개한 미국산 셰일가스를 실어 나를 첫 민간 액화천연가스(LNG) 수송선이 시운전하고 있다. 2019.4.17 [SK E&S 제공]

photo@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