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6일 평안북도에 있는 신창양어장을 현지지도했다. 사진은 조선중앙TV가 17일 공개한 것으로 김평해 노동당 부위원장(왼쪽부터), 오수용 당 부위원장, 최룡해 국무위원회 제1부위원장을 대동하고 김 위원장이 양어장에 먹이를 주는 모습. 2019.4.17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