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연합뉴스) 초여름 날씨를 보인 17일 전북 부안군 상서면 청림마을 일대에 벚꽃이 만개해 전원과 어우러져 한적한 풍경을 자아내고 있다. 2019.4.17 [부안군 제공]

sollenso@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