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이로 로이터=연합뉴스) 이집트 수도 카이로에서 한 시민이 16일(현지시간) 압델 파타 엘시시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진 대형 배너 앞을 걸어가고 있다. 이날 이집트 의회는 대통령의 임기연장 및 중임 제한을 완화하는 내용의 헌법 개정안을 의결, 엘시시 대통령이 2030년까지 집권할 수 있는 길을 열어놓았다. 이 개정안은 국민투표를 통과하면 확정된다.

ymarshal@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