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17일 충북 보은군 보청천변에 심어진 벚나무 꽃이 만개해 장관을 이루고 있다. 2019.4.17

jeonch@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