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17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 6회초 구원투수로 등판한 롯데 서준원이 2사 만루에서 KIA 이창진을 삼진으로 아웃시킨 뒤 환호하고 있다. 2019.4.17

handbrother@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