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14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19 KBO리그 LG 대 두산 경기.

두산 백동훈이 6회말 1사 만루 페르난데스 우익수 앞 안타 때 홈으로 쇄도, 세이프를 외치고 있다. LG 포수는 유강남.

비디오판독 결과 세이프. 2019.6.14

kan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