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30년 뒤 전국 생산연령인구 1천200만명 줄어…세종만 86%↑

30년 뒤 전국 생산연령인구 1천200만명 줄어…세종만 86%↑

송고시간2019-06-27 12:4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세종=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저출산 등으로 30년 뒤 생산연령인구(15∼64세)가 30% 이상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2047년까지 생산연령인구 감소율이 높은 도시는 부산(-45.6%), 대구(-43.4%), 울산(-41.4%)이 꼽혔다. 서울도 37.9%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반면 세종은 86.1%(16만명)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27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7∼2047년 장래인구특별추계 시도편'의 '시도별 인구피라미드' 그래프가 인구변화추이를 보여주고 있다. 2019.6.27

zjin@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