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유시민 "검찰 특수부, 간판만 바꿔 계속가면 신장개업 하는 것"

유시민 "검찰 특수부, 간판만 바꿔 계속가면 신장개업 하는 것"

송고시간2019-10-12 00: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사람사는 세상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은 11일 "검찰 특수부(특별수사부)가 영업 안되는 데는 문 닫고 잘 되는 곳은 간판만 바꿔서 계속 가면 신장개업이지 없어지는 게 아니다"라고 말했다.

유 이사장은 이날 공개된 재단 유튜브 방송 '알릴레오'에서 서울중앙지검 등 3곳을 제외한 특수부 폐지와 심야조사 폐지 등을 골자로 하는 검찰의 개혁방안을 거론하며 이같이 밝혔다.

10월 11일 공개된 알릴레오. [유튜브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