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베트남 총리 앞에서 우승 소감 밝히는 박항서 감독

베트남 총리 앞에서 우승 소감 밝히는 박항서 감독

송고시간2019-12-12 01:1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하노이=연합뉴스) 박항서 베트남 22세 이하(U-22) 축구 대표팀 감독이 11일(현지시간) 베트남 하노이 총리 공관에서 베트남 U-22 대표팀이 동남아시안(SEA) 게임 60년 역사상 첫 금메달을 획득한 것에 대한 소감을 밝히고 있다. 응우옌 쑤언 푹 총리(오른쪽 끝)는 이날 박항서호와 SEA 게임 2연패를 달성한 베트남 여자 축구 대표팀을 초청해 격려했다. 2019.12.12 [베트남 정부 웹사이트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youngkyu@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