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17댓글페이지로 이동
신천지 교주 이만희 "금번 병마사건은 마귀가 일으켜"

신천지 교주 이만희 "금번 병마사건은 마귀가 일으켜"

송고시간2020-02-21 11:54

댓글17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신도들 사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자가 대규모로 나온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의 총회장(교주) 이만희 씨가 사태 이후 처음으로 입장을 내놨다.

그는 전날 신천지 관련 앱을 통해 전파한 '총회장님 특별편지'라는 제목의 공지글에서 "금번 병마 사건은 신천지가 급성장됨을 마귀가 보고 이를 저지하고자 일으킨 마귀의 짓으로 안다"고 주장했다. 2020.2.21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