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병원균 감염 여부 10분 만에 즉석 진단' 미세 칩 개발

'병원균 감염 여부 10분 만에 즉석 진단' 미세 칩 개발

송고시간2020-09-23 15:34

댓글

(서울=연합뉴스) 울산과학기술원(UNIST) 바이오메디컬공학과 강주헌 교수팀이 세균이나 바이러스 등 병원균 감염 여부를 즉석에서 진단할 수 있는 미세 유체 칩을 개발했다.

23일 울산과기원에 따르면 진단은 머리카락처럼 가느다란 관으로 이뤄진 칩에 감염된 혈액(유체)을 넣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사진은 미세 유체 칩의 원리를 나타낸 그림. 2020.9.23

[울산과학기술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