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UNIST 권오훈 교수팀, 신소재 '흑린' 변형 모습 초고속 전자현미경으로 최초 포착

UNIST 권오훈 교수팀, 신소재 '흑린' 변형 모습 초고속 전자현미경으로 최초 포착

송고시간2020-09-28 13:37

댓글

(서울=연합뉴스) 울산과학기술원(UNIST) 화학과 권오훈 교수팀이 차세대 전자 소자의 소재 물질로 주목받고 있는 흑린(검은색 인·Black phosphorus)이 외부 빛에 반응해 주름처럼 구겨지는 전 과정을 최초로 포착했다고 28일 밝혔다.

사진은 흑린이 빛에 반응해 구조 변형이 나타나는 모습. 2020.9.28

[울산과학기술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