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 '1883 러시아 청년 사바틴, 조선에 오다' 특별전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 '1883 러시아 청년 사바틴, 조선에 오다' 특별전

송고시간2020-10-19 09:09

댓글

(서울=연합뉴스) 문화재청이 올해 한국과 러시아 수교 30주년을 기념하는 상호문화교류의 해를 맞아 근대기 조선에서 활동했던 러시아 건축가 아파나시 이바노비치 세레딘 사바틴(1860∼1921)을 소개하는 특별전 '1883 러시아 청년 사바틴, 조선에 오다'(부제: 사바틴이 남긴 공간과 기억)를 19일부터 11월 11일까지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바틴은 일본의 명성황후 시해 당시 경복궁 당직관으로 해당 사건을 지켜본 후 기록으로 남겼으며, 전시는 프롤로그, 1부 '조선에 온 러시아 청년 사바틴', 2부 '러시아공사관, 사바틴의 손길이 닿다', 3부 '사바틴, 제물포와 한성을 거닐다'로 구성된다.

사진은 대조선 인천 제물포 각국 조계지도. 2020.10.19

[국립중앙도서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