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조계사 대웅전 밖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기도

조계사 대웅전 밖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기도

송고시간2021-01-17 13:00

댓글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서울 최저기온이 영하 10도까지 내려가고 낮 기온도 영하에 머무른 17일 종로구 조계사 대웅전 밖에서 신도들이 사회적 거리를 두고 기도를 하고 있다. 새 방역조치에 따라 18일 이후 종교활동은 수도권은 좌석 수의 10%, 비수도권은 20% 이내에서 정규예배·법회·미사의 대면 진행이 가능해 조계사는 일요법회에서 스님 한 명이 대웅전에서 불경을 낭송하는 모습을 유튜브로 생중계하고 신도들의 건물 내 기도를 불허했다. 이에 조계사를 찾은 신도들은 대웅전 밖에서 거리두기를 하며 기도를 하거나 불경을 따라 낭송했다. 2021.1.17

srbaek@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