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연쇄 성희롱 폭로에 궁지 몰린 쿠오모 뉴욕 주지사의 관저

연쇄 성희롱 폭로에 궁지 몰린 쿠오모 뉴욕 주지사의 관저

송고시간2021-03-15 15:58

댓글

(올버니 로이터=연합뉴스) 미국 뉴욕주의 주도 올버니에 있는 앤드루 쿠오모 주지사 관저 건너편의 도로 표지판 뒷면에 붉은 페인트로 찍힌 손바닥 자국이 보인다. 쿠오모 주지사는 7번째 성희롱 폭로가 나오면서 정치권의 거센 사퇴 요구에 직면해 있다.

jsmoon@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