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중국서 발해 건국 새 추정지 나와

중국서 발해 건국 새 추정지 나와

송고시간2021-04-17 11:16

댓글

(선양=연합뉴스) 차병섭 특파원 = 중국이 발해사 최대 쟁점 중 하나인 건국지점 동모산의 위치로 추정되는 새로운 지역을 찾았다며, 이 유적을 주요 고고학적 발견이라고 선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18일 중국 문화재당국인 국가문물국 홈페이지에 따르면 동모산으로 추정되는 지린성 옌볜(延邊) 조선족자치주 투먼(圖們)시 마반(磨盤·모판)촌 산성 유적지가 '2020년 중국 10대 고고학 발견'에 포함됐다.

사진은 중국 지린성 둔화의 육정산 고분군. 2021.4.17

bscha@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