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120년 만에 최고 6월 더위에 시달리는 모스크바

120년 만에 최고 6월 더위에 시달리는 모스크바

송고시간2021-06-25 14:51

댓글

(모스크바 AFP=연합뉴스) 러시아 모스크바의 붉은 광장에서 24일(현지시간) 한 여성과 그의 자녀들이 살수차에서 분사되는 물을 맞으며 더위를 달래고 있다. 모스크바는 최근 6월 기준으로는 120년 만에 가장 심한 더위에 시달리고 있다.

jsmoon@yna.co.kr

오늘의 사진

전체보기

주제 별 포토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